Pepsi Pavilion in Osaka in 1970

The Pepsi Pavilion, Osaka, 1970, complete with artificial cloud, kinetic sound, light sculptures, and walk-in spherical mirror. (Photo: Shunk-Kender, © Roy Lichtenstein Foundation, courtesy Experiments in Art & Technology

일본 건축가 Kenzo Tange 가 총감독한 70년대 오사카 엑스포 펩시-파빌리온 건물. 우리에게는 서울랜드 측지돔으로 익숙한 Bucky fuller 스타일. 


Inside the Mirror Dome, the reflection of the floor and visitors hangs upside down in space. (Photo: Shunk-Kender, © Roy Lichtenstein Foundation, courtesy E.A.T.

1970년대 오사카에서 열린 70년 엑스포 세계박람회의 대표적 건축물이자 75명의 예술가들과 엔지니어등이 참여한 E.A.T (Experiments in Arts and Technology) 의 대규모 코웤 퍼포먼스의 장소이자 퍼포먼스들을 지탱한 기술적 지지체였음. Billy Kluver에 의하면 "living responsive environment".